볼거리,즐긱거리,누릴거리 천년온천 유성의 천가지 즐거움! 유성구 문화관광 홈페이지 방문을 환영합니다.

유성온천의 역사

페이스북 트위터 인쇄하기

유성온천 역사

유성온천 역사
1912 일제강점기인 1912년 공주 갑부 김갑순이 땅을 사들여 개발한 후 12월 유성온천이 문을 열었다.
1922 유성온천이 주식회사로 상장하며 대전온천주식회사로 발전하였다.
1923 남만주철도에서 유성온천 일부를 인수하여 본격적인 경영에 뛰어들게 된다.
1924 유성온천주식회사로 이름을 바꾸며 문전성시를 이루게 된다.
1927 유성온천에 오락장까지 신축되며 유성온천의 번영에 가속도가 더해진다.
1958 호텔리베라의 전신인 만년장이 문을 연다.
1966 유성지역 최초의 관광호텔인 유성관광호텔이 문을 연다.
1970년대 이후 1970년대 이후 본격적으로 개발이 이루어지며 현재는 모두 10개의 관광호텔과 2백여개의 숙박시설이 있다. 연간 2천만 명이 넘는 관광객과 목욕객이 다녀가며 온천업소가 있는 봉명동 온천지구는 938,854㎡(284,003평)이다.
  • 유성신온천 개발지역 사진유성신온천 개발지역(1915)
  • 1936년에 유성온천호텔 모습유성온천호텔(1936)
  • 1870년대 신혼부부 모습1970년대 신혼부부 사진
  • 1980년대 유성온천지구 도시설계 조감도1980년대 유성온천지구
    도시설계 조감도

* 출처 :『근대사진엽서로 보는 100년전 대전』대전광역시, 2011

OPEN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용금지, 변경금지

유성구청 문화관광과에서 제작한 "유성온천의 역사"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